멤버십 가입하기디지털 카메라 매거진 온라인 구독 서비스 가입하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노출이란 무엇일까?
떠먹여주는 용어 사전 02
  • 라이프
  • 최고관리자
  • 2022-07-27
  • 83
  • 0

DCM 독학으로 사진영상 파헤치기! <떠먹여주는 용어 사전연재에서는 이제  카메라를 다루기 시작한 입문자를 위해 사진영상과 관련된 용어를 짧고 명료하게 정리해본다오늘 알아  용어는 ‘노출이다. 



에디터·김진빈


  


7d403a0a3b4afda6b85fd6cf937de8d1_1658888635_3952.jpg 

 김해진 


먼저 카메라가 사진을 찍는 작동 원리를 살펴보자카메라는 기본적으로 렌즈를 통해 받아들인 빛을 디지털카메라의 이미지 센서(필름 카메라의 경우 필름) 닿게  앞에 놓인 장면을 이미지 형태로 기록하는 역할을 한다사람에 빗대어 보면 렌즈는 빛을 통해 장면을 바라보는 사람의 눈과 같은 역할을 한다한편 이미지 센서는 이렇게 받아들인 정보를 정확하게 인지하고 저장하는 뇌의 역할과 같다.


a5609be2b8d9f464282a02517b2fe1ba_1658894180_4122.jpeg 

 김범무 


이제 본론으로 돌아가 노출에 대해 알아보자노출(Exposure) 사전적 정의는 ‘카메라에서 렌즈의 구멍을 통해 들어오는 빛을 셔터가 열려 있는 시간만큼 이미지 센서(혹은 필름) 비추는 이다쉽게 말해 노출은 카메라가 얼마나 빛을 받아들이는지 사진의 밝기를 결정하는 일을 의미한다. 


노출 사진의 밝기는 3가지 요소의 조합으로 결정된다먼저 빛을 얼만큼의 양으로얼마의 시간 동안 받아들일지를 결정해야 한다 번째 요소인 ‘조리개 렌즈가 받아들일 빛의 양을 조절하는 구멍을 의미한다조리개를 열수록(숫자를 낮게 설정할수록구멍이 커지기 때문에  많은 빛을 받아들이며조일수록(숫자를 높게 설정할수록구멍이 작아지기 때문에  적은 빛을 받아들인다 번째 요소인 ‘셔터 속도 렌즈를 통해 들어온 빛이 이미지 센서에 닿는 시간을 의미한다사진가가 촬영 버튼을 누른  ‘-하며 셔터가 열렸다 닫히는 시간을 말하는 셔터가 열려 있는 시간이 길수록 빛을 많이 받아들이며짧을수록 빛을 적게 받아들인다조리개와 셔터 속도 조합만으로 원하는 만큼 충분한 빛을 확보하기 어려울 때는 <떠먹여주는 용어 사전 01>에서 다룬 ISO 감도를 높여 적정 수치에 맞게 조절해준다


7d403a0a3b4afda6b85fd6cf937de8d1_1658888784_6303.png

▲ <떠먹여주는 용어 사진 01. 카메라의 ISO 감도란 무엇일까?> 기사 읽으러 가기 





c6af54d45994a876223eb239b242fe7f_1658893622_8616.jpg
▲ 좌측 마이너스 노출, 중앙 적정 노출, 우측 플러스 노출   
 김진빈
 


7d403a0a3b4afda6b85fd6cf937de8d1_1658889836_6725.jpg
▲ 마이너스 노출은 사진의 밝기가 전체적으로 어두워지며 색과 대비가 강해진다또한 명암 대비가 확실한 야간처럼 빛을 포함한 환경에서  번짐을 최소화해준다. 



7d403a0a3b4afda6b85fd6cf937de8d1_1658889849_2637.jpg▲ 플러스 노출은 사진의 밝기가 전체적으로 밝아져 화사한 인상을 준다또한 색이 옅어지고 대비가 약해져 부드럽고 몽환적인 인상을 준다. 





대부분 디지털카메라는 자동 노출 기능이 있다때문에 촬영 장면에 따라 카메라가  3가지 요소를 스스로 조합해 자동으로 적정 노출을 맞춰준다다만 사진 촬영의 첫걸음은  3가지 요소의 특징을 알고 수치를 직접 결정해 적정 노출을 만드는 것이다또한 노출을  활용하면 사진가의 의도에 따라 한낮 태양 아래 밝은 곳에서도 어두운 사진으로 표현하거나실내 혹은 야간처럼 어두운 환경에서도 밝은 사진으로 표현할  있다전자를 적정 노출보다 어둡게 표현하는 ‘마이너스 노출’, 후자를 적정 노출보다 밝게 표현하는 ‘플러스 노출이라고 한다. 



마이너스 노출과 플러스 노출은 어떤 특징이 있을까?

촬영 단계에서 이를 조절해 사진가의 의도를 담는 방법은 PREMIUM 기사에서 살펴보자.




 

7d403a0a3b4afda6b85fd6cf937de8d1_1658890000_9126.png




7d403a0a3b4afda6b85fd6cf937de8d1_1658890022_3915.png
 



그렇다면 노출은 촬영 단계에서만 조절할 있을까?

아니다. 사진의 사소한 상식 번째 이야기인 라이트룸의 탄생 비화에서도 말하고 있듯, 촬영 이후에도 PC 모바일 환경에서 편집 프로그램을 통해 노출 조절이 가능하다. 편집 프로그램은 어도비의 포토샵과 라이트룸을 비롯해 캡처원, 루미나르 다양하다. 디지털카메라매거진은 중에서도 사진 편집에 특화된 라이트룸 활용의 A to Z 다루는 PREMIUM 연재 <Lightroom 교과서> 9월부터 선보일 예정이다. 같은 어도비에서 운영 중인 편집 프로그램 포토샵과 라이트룸은 어떤 차이가 있길래 라이트룸이 사진 편집에 특화됐다고 하는 것일까? <Lightroom 교과서> 연재를 기다리며 해답 먼저 <사진의 사소한 상식 02. 암실과 라이트룸>에서 찾아보자.


 

7d403a0a3b4afda6b85fd6cf937de8d1_1658890740_976.png





<사진&카메라 전문 잡지 ⓒ 디지털카메라매거진> 
안내
해당 페이지는 DCM 온라인 정기구독 서비스입니다.
온라인 정기구독에 가입해 DCM의 더욱 다양한 콘텐츠를 즐겨보세요.